구단소식

HOME  >  뉴스  >  구단소식

울산현대, 남구청에 마스크 30만장 기부!

작성자 : UHFC작성일 : 2021-04-29 11:24:36조회 : 342



- 울산현대, 남구청 산하 기관 및 지역에 판다그램으로부터 전달받은 마스크 30만장 기부
- 상호 발전과 축구 저변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울산현대가 마스크 제작업체 판다그램으로부터 전달받은 마스크 30만장을 남구청에 기부하고 축구 저변 확대와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8일 오후 남구청에서 열린 협약식은 울산현대 김광국 대표, 홍명보 감독, 서동욱 구청장 등 협약기관 대표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체결된 협약에 따라 울산과 남구청은 상호 발전을 위해 스포츠 관람 문화 확대, 지역 행사 참여에 적극적으로 나설 뿐만 아니라 어린이 축구 저변 확대 프로그램 ‘리틀 프렌즈 어린이 축구교실’ 운영에 협조할 예정이다.

울산은 협약 체결과 같은 날 남구청 측에 판다그램으로부터 전달받은 마스크 30만장을 기부했으며, 기부된 마스크는 남구 산하 기관 및 지역에 고루 배포될 예정이다. 울산은 남구청을 시작으로 울산 시내 4개 구에 추가적으로 전달받은 마스크를 기부할 예정이다.

남구는 울산의 홈경기장인 문수축구경기장이 속해 있는 지역으로 ‘찾아가는 문화 택배, 베란다 콘서트’, ‘비대면 숲해설 프로그램’ 같은 구민 친화 활동을 통해 다양한 구정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홍명보 감독은 “이번 협약 체결이 울산 남구 지역 어린이들의 축구 진입장벽을 낮추고 축구의 생활 체육화를 다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 울산현대와 남구가 앞으로도 협력적인 관계를 유지했으면 한다”라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마스크 착용이 어느때보다 중요한 와중에 울산현대의 마스크 기부가 남구에 큰 도움이 됐다. 울산시 내 가장 많은 인구가 거주하고 있는 남구와 울산시 내 가장 영향력 있는 스포츠팀 울산현대가 좋은 시너지 효과를 일으켰으면 좋겠다”라는 협약 소감을 밝혔다.
첨부파일 : 380.jpg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