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라이트

울산현대, ‘리빙레전드’ 이호 영입

- 7년만의 울산현대 복귀이자, 5년만의 K리그 복귀- 코치진과 선수단의 가교 역할을 기대울산현대가 2005년 K리그 우승과 2011년 리그컵 우승, 2012년 AFC 챔피언스 리그 우승의 주역으로 함께한 이호를 영입했다.이호는 2003년 19세의 나이로 울산에서 데뷔했다. 이후 2006년 제니트(러시아)로 이적 성남일화, 알 아인(UAE), 오미야 아르디자(일본)를 거쳐 2011년 울산으로 복귀했다. 2013시즌 상주상무 시절을 제외하면 2014년까지 울산에서만 161경기 5골 8도움을 기록한 레전드다.183cm, 76kg 다부진 체격에서 나오는 터프한 플레이와 뛰어난 공수 밸런스가 장점인 이호는 2005년 36경기에 출전하며 K리그 우승에 큰 공을 세웠으며 2011년과 2012년에는 울산 철퇴축구의 중심으로 활약해 리그컵과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견인했다.2000년 U-17 대표팀을 시작으로 연령별 국가대표에 꾸준히 소집된 이호는 2005년부터 국가대표팀의 중앙 미드필더로 발탁됐다. 이후 2006년 월드컵, 2007년 아시안컵 등 총 26번의 국가대표 경기를 치렀다.울산은 리그와 컵대회 우승뿐만 아니라 국가대표 경험을 겸비한 이호가 앞으로 긴 시즌과 큰 대회를 앞둔 울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며, 맏형으로서도 선수단과 코치진 사이에서 교량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이호는 선수뿐만 아니라 팀의 플레잉코치 역할을 수행하며, 그라운드 안팎에서 힘을 보탤 예정이다.7년만에 친정 울산으로 복귀한 이호는 “팀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경기장 안팎에서 선수단과 코칭스태프 사이에서 가교 역할을 다하겠다. 남다른 책임감으로 2021시즌에 임하겠다”는 입단 소감을 밝혔다.한편, 이호는 오늘 14일부터 선수단에 합류해 통영 동계 전지훈련을 소화할 예정이다.[이호 프로필]1984년 10월 22일생183cm, 76kg포지션 : 수비형 미드필더클럽경력(리그 기록)울산현대 (2003-2006) 81경기 4골제니트 상트페테르부르크 (러시아, 2006-2008) 18경기 1골성남일화 (2009) 35경기 2골알 아인(UAE, 2010) 23경기오미야 아르디자(일본, 2010) 15경기 1골울산현대 (2011-2014) 80경기 1골상주상무 (2013-2014) 34경기전북현대 (2015-2016) 22경기무앙통 유나이티드 (태국, 2017-2020) 50경기 1골대표팀 기록U-17 대표팀 1경기 1골U-20 대표팀 7경기U-23 대표팀 5경기 1골국가대표팀 26경기2006년 FIFA 독일 월드컵 대표2006년 도하 아시안 게임 대표2007년 AFC 아시안컵 본선 대표

2021-01-1415:42

울산현대, 국가대표 공격수 김지현 영입!

- 2019 K리그1 영플레이어상 수상- 울산의 공격력 강화의 핵심 자원울산현대축구단이 강원FC에서 활약한 김지현을 영입했다. 김지현은 울산의 공격력을 한층 높여줄 수 있는 다재다능한 공격수이다.2018년 강원FC에 입단한 김지현은 지난 시즌까지 K리그 62경기(21득점,3도움)에 출장하며 팀의 핵심 공격수로 성장했다. 프로 데뷔 첫 해부터 12경기 3골이라는 성과를 보여줬으며 2019시즌에는 27경기에 출전, 10골 1도움의 맹활약을 펼치며 영플레이어 상을 수상했다.두 시즌만에 주목을 받으며 국가대표팀에 소집된 김지현은 지난 10월 올림픽대표팀과의 경기에서 선발 원톱으로 출전했다.183cm, 79kg 다부진 체격의 김지현은 많은 활동량을 보여주며, 전방 압박에 최적화된 공격수다. 나아가 미드필더, 윙어 등 다양한 포지션에서 뛰는 김지현은 울산에게 큰 힘을 실어줄 것으로 보인다.김지현은 “클럽 월드컵이 바로 한 달 뒤다. 큰 대회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전지훈련에서 선수들과 호흡을 맞춰 빠르게 팀에 녹아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입단 소감을 밝혔다.[김지현 프로필]1996년 7월 22일생183cm, 79kg포지션 : 스트라이커, 윙어클럽경력(리그 기록)강원FC (2018-2020) 62경기 21골

2021-01-1315:07

  • 리틀프렌즈 축구교실

  • 처용전사

  • 원정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