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HOME  >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유니폼 관련 건의

작성자 : krkwonsm작성일 : 2023-02-07 14:12:14조회 : 16928

2월6일 유니폼 1,2차 온라인 판매와 관련 건의 드립니다.
쇼핑몰에 문의한 결과,올 한해 동안 입고될 총 수량은 정해져 있지만
언제 얼마나 들어올지 지금 알수는 없다고 합니다.  다음에 입고 일정과 수량이 정해지면 다시 안내한다고 합니다.
또 판매 방식은 어제와 같은 온라인 방식과 개막전 등 오프라인 판매 방식으로 진행된다고 합니다.

그래서 건의 드립니다.
1.문수에서 경기할 때 유니폼 입고 온 관중수 집계는 중단하십시오. 유니폼 입고 와 달라는 멘트도 않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2.컴퓨터와 모바일 구매가 익숙한 젊은 팬들과 달리 나이가 어느 정도 있는 중년 이상의 팬들이 경쟁해서 온라인 구매에 성공할 확률은 낮습니다.
  서너 시간 전에 줄서서 오프라인으로 구매하면 된다고 안내하실 건가요? 
  오랜 팬들과 중년이상 팬들도 일정 정도 유니폼을 구매할 수 있는 판매 경로와 방식을 고민해 주십시오.
3.쇼핑몰에서는 추가로 입고되면 안내하겠다는 말만 되풀이 하고 올 한해 들여올 총 수량에 대해서는 언급을 못하고 있습니다.
  총 수량이 정해져 있다면, 동요하는 팬들에게 좀 더 기다리면 구매할 수 있는 충분한 수량이라고 지금 미리 발표해 주십시오.
  만일 올해 총 수량이 작다면 작은대로 발표해 주세요.마음을 미리 정리해야 속이 편하지 않겠습니까?
4.내년에도 아디다스와 진행 된다면, 2024년 유니폼은 지금 미리 선주문 프리오더를 받아서 아디다스와 사전에 협상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댓글

기본이미지

1등급 관리자(UHDFC)2023.02.09 10:55:47

안녕하세요 울산현대축구단입니다.
이번 시즌 구단은 팬분들께서 걱정하시는 유니폼 부족 사태가 생기지 않도록 하기 위해, 작년보다 2배 이상 많은 수량의 유니폼을 준비했습니다.
기존 안내드린 것과 같이 아디다스 유니폼은 스폰서 및 부착물이 인쇄되어 나오는 형태가 아닌 직접 열부착 마킹을 하는 방식으로 제작되는 관계로 기존보다 작업 시간이 오래 걸립니다.
1·2차 판매는 유니폼 공개를 손꼽아 기다리시던 팬분들을 위해 최대한 빠르게 입고를 받아 판매를 준비했기 때문에 추후 입고되는 수량에 비해 상대적으로 소량이었습니다. 이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구단은 기존 공지와 같이 1,2차 오프라인 판매를 계획 중에 있으며, 이후 유니폼은 상시 판매로 오픈 될 예정입니다.
구단에서는 건의 주신 것과 같이 최대한 많은 팬분들께서 만족을 얻으실 수 있는 방법을 항상 고민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팬 여러분들의 만족을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기본이미지

5등급 권순모(krkwonsm)2023.02.08 12:51:13

먼저 제 건의 사항에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1.저는 울산 현대와 함께 EPL팬이기도 합니다. 그리고 유럽 구단들이 전통적으로 진행한다고 해서 이어져야 하는지는 의문입니다.그리고 옛날식 생각과 이어져야 하는 전통은 다른 것인지 제가 부족하여 이해가 잘 안됩니다.
2.노약자 우대라는 말씀은 상당히 불편합니다. 모든 팬들은 어려서부터 청장년을 거치고 노년이 되는 것이 정상아닌가요?
모든 팬들이 나이들어 노년이 되어서 손주들과 운동장을 찾는것이 구단의 목표 아닐까요?
3.입고예정 수량을 발표하라고 한적이 없습니다. 님 말씀처럼 저도 이 게시판에 글을 쓰기 전에 구단샵에 문의한 결과,올 한해동안 들여올 총수량은 정해져 있다고 해서 그 내용이라도 발표해 달라는 건의였습니다.
4.그리고 물량에 대한 불만들이 많으니까 사전에 팬들의 수요를 조사해서 아디다스와 대행사 구단이 협의해서 프리오더를 받는 방식이 어떨까하고 건의드린 것입니다.무슨 2~3년후 유니폼이라고 과장하실 필요는 없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저에게 회사나 다른 곳에서 일 해보셨을것 아니냐,품질 불량,회계 등등 말씀하신 마지막 문장은, 마치 저를 가르치려고 하시는 것 같군요. 저보다 연세가 많으시든 작으시든 사람마다 생각이 다를 수 있습니다.굳이 제 건의 사항에 님의 이런 가르침까지는 제 마음이 많이 불편하여 정중히 사양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