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뷰

HOME  >  뉴스  >  프리뷰

‘리그 9경기 무패’ 울산현대, 수원삼성 원정에서 리그 선두 공고히 한다

작성자 : UHFC작성일 : 2022-05-04 12:18:16조회 : 2629



울산현대가 수원삼성 원정에 나선다.

울산은 5일 오후 4시 30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과 하나원큐 K리그1 2022 10라운드에 임한다.

리그 9경기에서 7승 2무 승점 23점으로 무패를 달리고 있는 울산이 수원을 상대로 승점 3점 사냥에 나선다. 같은 날 벌어지는 2위 인천유나이티드(승점18)와 수원FC의 경기 결과에 따라 울산은 선두 격차를 더욱 벌릴 수 있다. 시즌 초반 치고 나갈 수 있는 기회인 만큼 반드시 승점 3점이 필요하다.

울산은 지난달 15일부터 말레이시아에서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이하 ACL) 조별리그에 임했다. 잔디 문제, 변덕스러운 날씨, 홈 텃세 등 여러 악조건 속에 분투했지만, 6경기에서 3승 1무 2패 승점 10점으로 3위에 머무르며 16강 진출이 불발됐다.

홍명보 감독은 조호르 다룰 탁짐과 최종전이 끝난 뒤 “우리가 조금 더 성장하기 위해 이런 상황들을 이겨내야 했지만, 극복하지 못했다. 이런 패배에서 분명 배울 점이 많이 있다고 생각한다”라며 16강 진출 불발을 교훈 삼아 리그에서 반전할 것을 약속했다.

아시아 무대 여정을 마친 울산 선수단은 2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휴식을 취하면서 피로 회복에 만전을 기했다. 동시에 ACL에서 나왔던 장단점을 분석하고, 탈락 아쉬움을 떨쳐내기 위해 코치진과 선수들이 소통하는 시간도 가졌다.

울산은 수원과 역대 전적에서 35승 26무 27패로 우위를 점하고 있다. 지난 시즌에는 네 차례 맞붙어 1승 2무 1패로 팽팽한 양상을 보였다. 이번 수원전을 시작으로 5월에만 7경기(리그 6경기, FA컵 16강)가 예정돼 있는 울산은 선두답게 다시 시동을 걸어 선두를 공고히 하겠다는 의지다.

댓글